posted by 내.맘.대.로 2022. 10. 27. 15:07

내맘대로의 EPUBGUIDE.NET에서 편집자의 의도를 그대로 살려 전자책을 제작해 드립니다.

종이책의 편집 스타일을 최대한 유지하며, 팝업 주석 처리, 이미지 확대 축소 등 전자책의 장점을 반영하여 전자책을 제작합니다. 탬플릿을 사용하지 않고, 책 한권 한권 고유 스타일을 살리기 때문에 전자책에서도 종이책 디자인을 느낄 수 있습니다.

한국출판문화진흥원의 [텍스트형 전자책 제작 지원 사업] 선정 도서는 ‘제작 난이도별 제작비 산정 기준에 근거하여’ 제작 단가를 산정하고, 일정에 맞춰 제작을 해 드리니 많은 문의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여기로: https://www.epubguide.net/notice/309

오래 전 작성된 글은 현재의 Sigil 버전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등록 일자를 확인 하고 1년 이상 지난 글은 변경된 내용이 있는지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728x90

 

CSS 스타일을 적용하려면 인라인, 내부, 외부 3가지 방법 중 하나를 선택해야 합니다.

 

수업을 하다 보면 수강생들이 만든 EPUB에 인라인 스타일이 잔뜩 포함된걸 자주 보는데, 이런 '짓'은 하지 않아야 합니다.

 

제대로 모르는 사람들은 인라인 스타일을 '써도 되지만 안쓰는게 좋다' 정도로 얘기하는데, '안써야 하지만 특별한 예외 상황에서는 써도 된다'가 맞습니다.

 

이건 누구의 개인적인 의견이 아닌, W3C, Mozilla의 권고.

 

CSS에 대한 가장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는 사이트에 뭐라고 나와있는지 볼까요?

https://developer.mozilla.org/en-US/docs/Learn/CSS/First_steps/How_CSS_is_structured

 

Inline Style

 

Avoid using CSS in this way, when possible. It is the opposite of a best practice. First, it is the least efficient implementation of CSS for maintenance. One styling change might require multiple edits within a single web page. Second, inline CSS also mixes (CSS) presentational code with HTML and content, making everything more difficult to read and understand. Separating code and content makes maintenance easier for all who work on the website.

가능하면 CSS를 이런 식으로 사용하지 마세요. 모범 사례의 반대입니다. 첫째, 유지보수를 위한 CSS 구현이 가장 비효율적입니다. 하나의 스타일 변경은 단일 웹 페이지 내에서 여러 번 수정해야 할 수 있습니다. 둘째, 인라인 CSS는 (CSS) 프리젠테이션 코드를 HTML 및 콘텐츠와 혼합하여 모든 것을 읽고 이해하기 어렵게 만듭니다. 코드와 콘텐츠를 분리하면 웹사이트에서 작업하는 모든 사람들이 유지 관리를 더 쉽게 할 수 있습니다.

 

내부 스타일은 조금 덜 엄격하지만, 그래도 사용하지 않는게 좋다고 설명합니다.

 

Internal stylesheet

 

But for sites with more than one page, an internal stylesheet becomes a less efficient way of working. To apply uniform CSS styling to multiple pages using internal stylesheets, you must have an internal stylesheet in every web page that will use the styling. The efficiency penalty carries over to site maintenance too. With CSS in internal stylesheets, there is the risk that even one simple styling change may require edits to multiple web pages.

하지만 페이지가 두 개 이상인 사이트의 경우 내부 스타일시트는 작업의 효율성이 떨어집니다. 내부 스타일시트를 사용하여 여러 페이지에 균일한 CSS 스타일을 적용하려면 해당 스타일을 사용할 모든 웹 페이지에 내부 스타일시트가 있어야 합니다. 효율성 패널티는 사이트 유지 관리에도 적용됩니다. 내부 스타일시트의 CSS를 사용하면 한 번의 간단한 스타일 변경에도 여러 웹 페이지를 편집해야 할 위험이 있습니다.

 

웹에서 '페이지 두 개'는 EPUB에서 본문 xhtml 파일 두개와 같습니다.

xhtml 파일 하나만 넣어 만들 수 있는 전자책은 없을거예요.(뭐... 누군가는 그렇게 만들지도 모르지만요)

그럼 내부(Internal) 스타일시트 사용도 권하지 않습니다.

 

다시 말해,

전자책 만들 때는 무조건 외부(External) 스타일시트를 사용하고,

꼭 필요하면 내부(Internal) 스타일시트를 쓰고,

정말 예외적인 경우에 한하여 인라인(Inline) 스타일 시트를 쓰세요.

정말 예외적인 경우가 무엇인지 모르겠다, 그럼 인라인 스타일은 안쓰면 됩니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내.맘.대.로 2022. 10. 27. 08:37

내맘대로의 EPUBGUIDE.NET에서 편집자의 의도를 그대로 살려 전자책을 제작해 드립니다.

종이책의 편집 스타일을 최대한 유지하며, 팝업 주석 처리, 이미지 확대 축소 등 전자책의 장점을 반영하여 전자책을 제작합니다. 탬플릿을 사용하지 않고, 책 한권 한권 고유 스타일을 살리기 때문에 전자책에서도 종이책 디자인을 느낄 수 있습니다.

한국출판문화진흥원의 [텍스트형 전자책 제작 지원 사업] 선정 도서는 ‘제작 난이도별 제작비 산정 기준에 근거하여’ 제작 단가를 산정하고, 일정에 맞춰 제작을 해 드리니 많은 문의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여기로: https://www.epubguide.net/notice/309

오래 전 작성된 글은 현재의 Sigil 버전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등록 일자를 확인 하고 1년 이상 지난 글은 변경된 내용이 있는지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728x90
 

구독 서비스 확대 나선 전자책 스타트업들

전자책 업체들이 가입자를 늘리기 위해 구독 서비스를 확대한다. 구독 서비스란 실시간 음악 감상(스트리밍) 서비스처럼 월 일정액을 내고 전자책을 무제한 이용하는 것을 말한다. 전자책을 소

m.hankookilbo.com

25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전자책 서비스를 제공하는 신생기업(스타트업) 밀리의 서재와 젤리페이지 등은 구독 서비스를 늘리고 있다.

 

* 기사로 가장한 밀리 광고 같네요.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내.맘.대.로 2022. 10. 27. 08:34

내맘대로의 EPUBGUIDE.NET에서 편집자의 의도를 그대로 살려 전자책을 제작해 드립니다.

종이책의 편집 스타일을 최대한 유지하며, 팝업 주석 처리, 이미지 확대 축소 등 전자책의 장점을 반영하여 전자책을 제작합니다. 탬플릿을 사용하지 않고, 책 한권 한권 고유 스타일을 살리기 때문에 전자책에서도 종이책 디자인을 느낄 수 있습니다.

한국출판문화진흥원의 [텍스트형 전자책 제작 지원 사업] 선정 도서는 ‘제작 난이도별 제작비 산정 기준에 근거하여’ 제작 단가를 산정하고, 일정에 맞춰 제작을 해 드리니 많은 문의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여기로: https://www.epubguide.net/notice/309

오래 전 작성된 글은 현재의 Sigil 버전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등록 일자를 확인 하고 1년 이상 지난 글은 변경된 내용이 있는지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728x90

 

 

예스24, 중장년 남성층 소설 분야 주목 ‘올 가을 남성 독자들 무슨 책 펼치나’ - 한국강사신문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독서의 계절 가을, 남성 독자들의 눈길을 끄는 소설 신간들이 연이어 출간되면서 소설 분야에 대한 남성 독자의 주목도가 특히 높아지고 있다. 이에 대한민국 대표

www.lecturernews.com

 

◇ 10월 가을 시즌, 소설·시·희곡 분야 점유율 상승… 5060 남성에 인기

◇ 중장년 남성은 역사 소설, 청년 남성층은 자기계발서

◇ 10월 남성 독자 베스트셀러 분석 결과… 소설 분야 강세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내.맘.대.로 2022. 10. 26. 11:22

내맘대로의 EPUBGUIDE.NET에서 편집자의 의도를 그대로 살려 전자책을 제작해 드립니다.

종이책의 편집 스타일을 최대한 유지하며, 팝업 주석 처리, 이미지 확대 축소 등 전자책의 장점을 반영하여 전자책을 제작합니다. 탬플릿을 사용하지 않고, 책 한권 한권 고유 스타일을 살리기 때문에 전자책에서도 종이책 디자인을 느낄 수 있습니다.

한국출판문화진흥원의 [텍스트형 전자책 제작 지원 사업] 선정 도서는 ‘제작 난이도별 제작비 산정 기준에 근거하여’ 제작 단가를 산정하고, 일정에 맞춰 제작을 해 드리니 많은 문의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여기로: https://www.epubguide.net/notice/309

오래 전 작성된 글은 현재의 Sigil 버전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등록 일자를 확인 하고 1년 이상 지난 글은 변경된 내용이 있는지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728x90

https://www.yna.co.kr/view/AKR20221025105700001

 

"국회도서관, 국립중앙도서관보다 전자책 수집 30배 적어" |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도서관 자료가 종이 인쇄물 중심에서 전자책 등 온라인 형식으로 변화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지만, 작년 국회도서관...

www.yna.co.kr

도서관 자료가 종이 인쇄물 중심에서 전자책 등 온라인 형식으로 변화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지만, 작년 국회도서관의 전자책 수집이 국립중앙도서관보다 30배 이상 더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운영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서일준 의원은 25일 국회도서관과 국립중앙도서관의 온라인 자료 수집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파악됐다고 밝혔다.

온라인 자료 유형 중 전자책의 경우 작년 국회도서관이 1천480권을 수집한 것으로 나타나 같은 기간 4만4천764권을 수집한 국립중앙도서관과 약 30배 정도 차이가 났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내.맘.대.로 2022. 10. 20. 08:51

내맘대로의 EPUBGUIDE.NET에서 편집자의 의도를 그대로 살려 전자책을 제작해 드립니다.

종이책의 편집 스타일을 최대한 유지하며, 팝업 주석 처리, 이미지 확대 축소 등 전자책의 장점을 반영하여 전자책을 제작합니다. 탬플릿을 사용하지 않고, 책 한권 한권 고유 스타일을 살리기 때문에 전자책에서도 종이책 디자인을 느낄 수 있습니다.

한국출판문화진흥원의 [텍스트형 전자책 제작 지원 사업] 선정 도서는 ‘제작 난이도별 제작비 산정 기준에 근거하여’ 제작 단가를 산정하고, 일정에 맞춰 제작을 해 드리니 많은 문의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여기로: https://www.epubguide.net/notice/309

오래 전 작성된 글은 현재의 Sigil 버전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등록 일자를 확인 하고 1년 이상 지난 글은 변경된 내용이 있는지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728x90

 

일러두기는 글자를 아래로 배치해야 하는데,

이게 많이 까다롭습니다.

 

height : 100%;는 먹히지 않습니다.

뷰어의 높이를 height는 감지할 수 없기 때문이지요.

그래서 뷰오 높이를 기준으로 height를 잡을 수 있는 vh를 사용합니다.

 

하지만 vh는 디스플레이의 크기이기 때문에

뷰어의 설정에 따라 100vh가 다음페이지로 넘어갈 수 있습니다.

그래서 대략 80vh를 사용했어요.

 

그런데 이보다 간단한 코드가 있습니다.

 

.box_note {

  position : fixed;

  bottom : 5em;

  margin : 1em;

}

 

이렇게 상자를 만든 후 텍스트를 넣으면 화면 하단에 배치됩니다.

 

이 코드도 완벽하지는 않습니다.

몇가지 문제가 있어요.

그래도 지금까지 찾은 코드 중 가장 간단한 스타일 코드입니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내.맘.대.로 2022. 10. 19. 13:41

내맘대로의 EPUBGUIDE.NET에서 편집자의 의도를 그대로 살려 전자책을 제작해 드립니다.

종이책의 편집 스타일을 최대한 유지하며, 팝업 주석 처리, 이미지 확대 축소 등 전자책의 장점을 반영하여 전자책을 제작합니다. 탬플릿을 사용하지 않고, 책 한권 한권 고유 스타일을 살리기 때문에 전자책에서도 종이책 디자인을 느낄 수 있습니다.

한국출판문화진흥원의 [텍스트형 전자책 제작 지원 사업] 선정 도서는 ‘제작 난이도별 제작비 산정 기준에 근거하여’ 제작 단가를 산정하고, 일정에 맞춰 제작을 해 드리니 많은 문의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여기로: https://www.epubguide.net/notice/309

오래 전 작성된 글은 현재의 Sigil 버전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등록 일자를 확인 하고 1년 이상 지난 글은 변경된 내용이 있는지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728x90

https://idpf.org/epub-older-versions

 

2011년에 EPUB3가 EPUB의 최종 권장사양으로 승인되면서 EPUB2는 EPUB3로 대체되었습니다.

2022년 현재 EPUB의 공식적인 표준은 EPUB3.2이고, EPUB3.3으로 대체하기 위해 준비 중입니다.

EPUB은 W3C의 EPUB 3 COMMUNITY GROUP에서 관리를 하며(IDPF가 아님), 2019년 5월에 EPUB 3.2를 최종 버전으로 승인했습니다. 따라서 현재의 EPUB 최종 버전은 EPUB 3.2 입니다.

 

그리고 EPUB2는 2011년 10월에 EPUB3.0으로 대체되었고, 2014년 6월 이후 EPUB2는 더 이상 사용하지 않는 것으로 간주하고 유지관리를 하지 않는다*고 공식적으로 발표를 했습니다.

 

* 출처 : https://idpf.org/epub/201  - As of June 2014 the latest released version of EPUB is EPUB 3.0.1. EPUB 2.x is now considered obsolete and is no longer under active maintenance.

 

EPUB은 W3C에서 관리한다면서 왜 EPUB2가 EPUB3로 대체되고 더이상 사용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출처는 IDPF냐는 어리석은 질문을 하는 분들을 위해, IDPF는 2016년까지 EPUB을 관리하다 2017년 부터 W3C에 통합되었습니다. EPUB2는 2014년에 IDPF에서 최종적으로 유지관리를 중단했습니다. 그러니 당연히 IDPF의 공식 자료에 남아있는 것이지요.

 

W3C는 커뮤니티 그룹 이름 자체가 EPUB3 커뮤니티 그룹입니다. 물론, W3C의 Publishing 그룹(PUBLISHING@W3C) 내에 EPUB3 커뮤니티 그룹 또는 EPUB3 워킹 그룹(EPUB 3 Working Group)으로 활동을 하지만, IDPF를 W3C로 흡수한 시점부터 EPUB2는 관리 대상이 아니었습니다. 

 

국내에서는 EPUB2를 주로 사용하고 있어 '산업 표준' 처럼 EPUB2를 사용하고 있지만, EPUB의 표준은 2.0이 아닌 3.x입니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